구기자, 체내 스트레스 감소 효과 확인

구기자가 체내 스트레스의 감소에 효과가 탁원한 것으로 밝혀졌다.

농촌진흥청은 최근 이화여자대학교와 함께 임상연구를 통해 국내산 구기자 추출물이 체내 산화 스트레스 감소에 효과가 있다는 것을 확인했다고 19일 밝혔다.

구기자는 구기자나무 또는 영하구기의 붉은색 타원형 열매로 예로부터 진액을 보충하는 약재로 알려져 차로 즐겨 마셨다.

연구팀이 혈중지질 수치가 높은 30세 이상 성인 54명을 대상으로 8주간 연구한 결과 구기자 추출물을 먹은 실험군의 항산화효소 활성이 가짜 추출물을 먹은 대조군보다 약 6% 늘고 DNA 손상은 약 41% 줄었다.

실험군의 유전자 발현을 분석한 결과 염증 관련 유전자 발현은 평균 48%, 지질 대사 관련 유전자 발현은 평균 52% 개선됐다.

연구팀은 “이 같은 결과를 토대로 혈중지질 수준이 높은 성인이 구기자 추출물을 먹으면 항산화효소 활성이 높아져 산화 스트레스를 낮추고 체내 항염증 효과를 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 연구 결과는 최근 농식품분야 저명 학술지인 ‘애그리컬처럴 앤드 푸드 케미스트리(Agricultural & Food Chemistry)’에 게재됐다./메디컬 한의 기사제휴지 e-헬스통신

최성훈 기자

 

<Copyrights ⓒ 메디컬 한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메디컬 한의 Medical Hani는 한의업계에 양질의 전문정보를 제공하고 일반인들에게는 한의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 창간됐습니다." 미국 한의학과 함께 성장할 수 있는 신문이 되기 위해 창간이후 현재까지 부단히 노력하고 있습니다. 많은 분들의 관심과 참여를 부탁 드립니다.

You must be logged in to post a comment Login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