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십견,안마보다 스트레칭 효과적

사진(c)Dollarphotoclub_Gajus

겨울철기온이 내려가면 관절 주위 근육과 혈관이 수축하면서 관절의 유연성이 떨어져 어깨통증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늘어난다.

그중 대표적인 어깨질환이오십견이다.

통증과 함께 어깨가 굳는 듯하면 흔히 손으로 주무르거나 기계에 의존해 안마를 하게 되는데 순간 시원한 느낌이 들뿐 오십견 치료에는 효과가 없다.

어깨통증이 생긴 경우라면 어깨의 정상적인 기능을 발휘하는 리듬이 깨져 발생하는 경우가 많은 만큼 어깨근육의 스트레칭과 근력강화를 해주는 것이 훨씬 효과적이다.

오십견은 어깨힘줄이나 관절막에 염증이 생기면서 통증과 함께 관절막이 굳고 유착되는 질환이다.

정확한 진단명은 유착성관절낭염(adhesive capsulitis) 혹은 동결견(frozen shoulder) 이다.

세수할 때나 머리를 감고 말릴 때도 통증 때문에 어깨를 들수 없는 증상이 발생할수 있다.

전체인구의 2~3% 정도의 유병률을 보이며 특히 50대, 중년 이상 연령층이 많다 보니 어깨가 아프면 시원하게 어깨가 풀리는 듯한 마사지나 찜질을 우선하기 쉽다.

날개병원 김우 원장은 “안마나 마사지, 찜질을 하면 근육이 이완되고 혈액순환이 원활해지면서 어깨통증 완화에 도움을 준다”며 “하지만 근본적인 어깨통증완화 및 예방을 위해서는 어깨힘줄인 회전근개 및 삼각근, 승모근, 이두근, 삼두근, 능형근 등 어깨 근육의 스트레칭과 근력강화가 우선이며 그와 함께 안마나 마사지 찜질을 병행하는 것이 좋다”고 설명했다./메디컬 한의 기사제휴지 e-헬스통신

강찬우 기자

 

 

 

<Copyrights ⓒ 메디컬 한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메디컬 한의 Medical Hani는 한의업계에 양질의 전문정보를 제공하고 일반인들에게는 한의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 창간됐습니다."미국 한의학과 함께 성장할 수 있는 신문이 되기 위해 창간이후 현재까지 부단히 노력하고 있습니다. 많은 분들의 관심과 참여를 부탁 드립니다.

You must be logged in to post a comment Login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