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흑미, 골다공증 예방효과…여성 갱년기 증상도 완화

사진(c)AdobeStock_Marco Mayer

 

흑미에서 추출한 기능성 물질이 골다공증 예방에 효과가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농촌진흥청은 최근 을지대학교·고려대학교와 공동 실험한 결과 흑미 추출물이 골다공증 예방을 통해 뼈 건강을 증진하는 효과가 있다고 밝혔다.

흑미 추출물을 골다공증이 있는 흰쥐에게 12주 동안 먹인 결과 먹지 않은 흰쥐에 비해 골밀도는 8%, 뼈 속 칼슘과 무기질 함량은 18%, 뼈의 강도는 11% 증가했다.

이는 흑미 추출물이 뼈 건강에 관련된 호르몬의 분비를 조절함으로써 뼈 속 무기질 함량 증가를 도운 결과로 분석된다고 농진청은 설명했다.

아울러 45~69세 폐경 여성 46명에게 흑미 추출물을 12주간 섭취하게 한 결과 갱년기 지수가 섭취 전보다 22.6% 감소했다.

농진청은 흑미에서의 기능성 물질 추출 방법과 갱년기 증상 완화 등 4건에 대한 특허 등록을 완료했다.

농진청 관계자는 “흑미 추출물을 활용한 다양한 소비자 맞춤형 제품 및 식의약 소재가 개발돼 국민 건강 증진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메디컬 한의 기사제휴지 e-헬스통신

 

<Copyrights ⓒ 메디컬 한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메디컬 한의 Medical Hani는 한의업계에 양질의 전문정보를 제공하고 일반인들에게는 한의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 창간됐습니다."미국 한의학과 함께 성장할 수 있는 신문이 되기 위해 창간이후 현재까지 부단히 노력하고 있습니다. 많은 분들의 관심과 참여를 부탁 드립니다.

You must be logged in to post a comment Login

%d bloggers like this: